조선 숙종 때 부터 인정받아온 시원하고 탄산성분이 가득한 방아다리 약수와 산신당, 용신당을
둘러 보실 수 있습니다.